커뮤니티 > 보도자료

보도자료

카테고리 신문
제목 "그림으로 지역 공동체 회복" 대구 대명9동 마을벽화 조성



"그림으로 지역 공동체 회복" 대구 대명9동 마을벽화 조성





【대구=뉴시스】이은혜 기자 = 대구시 남구 대명9동에 지역 청소년들과 어르신들의 손길이 함께 담긴 특별한 벽화가 탄생했다.

대명9동 우리마을 교육나눔사업 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는 '꿈꾸는 청소년, 대명9동을 그리다' 사업을 통해 벽화를 완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추진위는 청소년과 노년층의 협동으로 마을 공동체를 활성화하기 위해 이 같은 활동을 기획했다. 특히 위기 청소년을 지원하는 비영리 민간단체 '별을 만드는 사람들', 대구YWCA 등이 자리한 남구의 특성을 살려 학교 밖 청소년도 프로그램에 포함되도록 했다.

추진위에 따르면 높이 3m, 길이 33m의 담벼락에 벽화를 그리는 과정은 간단하지 않았다.  

청소년과 어르신 등 30여명의 참가자는 지난 3월부터 매주 토요일 한자리에 모여 벽화 도안을 고안했다. 이들은 조를 나눠 아이디어제출과 토의를 거쳐 안지랑 곱창골목과 앞산카페거리 등 남구의 관광 명소를 나타낼 수 있는 이미지를 채택했다.

또 세대 간 원활한 소통을 위한 노인 이해 교육, 정서적으로 불안한 일부 학교 밖 청소년들을 위한 미술치료도 함께 진행됐다.   

채색작업은 지도교사의 인솔하에 총 3주간 이뤄졌다. 일찍 찾아온 폭염이 기승을 부렸지만 대부분의 참가자가 성실하게 작업을 마무리했다.







벽화 조성에 참여한 학교 밖 청소년 이모(19)양은 "알록달록한 벽화 덕에 마을이 한층 더 밝아진 것 같다"며 "프로그램에 참여하지 않았다면 몰랐을 또래 친구들과 어르신들도 많이 알게 됐다"고 밝게 웃었다.  

함께 벽화를 그린 최모(75·여)씨 역시 "넉 달의 여정이 끝난다니 아쉽다"면서 "내가 사는 동네에 직접 그린 벽화가 탄생했다는 것이 무척 뿌듯하고 자랑스럽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대구시가 2015년 시작한 우리마을 교육나눔사업은 주민센터를 중심으로 학교, 경찰서, 복지관 등이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역 청소년들을 보호·육성하는 사업이다.

대명9동은 지역 관광지 청소년 유해환경 근절 캠페인 등 학교 밖 청소년과 함께하는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ehl@newsis.com


원문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0613_0000680195
출처 NEWSIS